신규 수입 브랜드 편집매장 아데쿠베 (ADEKUVER) 런칭

NEW KID ON THE BLOCK : ADEKUVER

[2018년 9월 19일] 새로운 해외 수입 편집샵 아데쿠베(ADEKUVER)가 압구정 도산공원 부근에 오픈한다. 아데쿠베는 은근하면서도 재미있다는 뜻의 ‘Understated Yet Playful’을 모토로 유럽, 일본 브랜드 위주의 여성복 셀렉션으로 구성되며, 흥미로운 실루엣과 디테일이 가미된 아이템들을 위주로 웨어러블 하면서도 실험적인 시도를 하는 디자이너 및 하우스들과 함께한다. 영국 기반의 세트 디자이너 Gary Card가 스토어를 디자인하였으며, ‘Modernized Roman Ruins’를 컨셉으로 현대에 발견된 로마시대 신전의 기둥, 아치 등의 요소를 신소재로 표현하였다. 한편, 아데쿠베가 처음 선보이는 18FW 셀렉션은 도산공원 플래그쉽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ADEKUVER, a new multi-brand boutique is slated to open this September in the Dosan Park area in Seoul, Korea. The new store will stock experimental brands most of which are of European and Japanese origin. “Understated Yet Playful” being their motto of selection, the opening season in 18FW will showcase ladies’ RTW with fun design twists in details and silhouettes. Along with brands Maison Margiela MM6, Ben Taverniti Unravel, Aganovich, the store stocks domestically well-established Japanese labels such as Hyke, Mame Kugorouchi, Akira Naka, in addition to rising designer labels Marta Jakubowski, Shan Shan Ruan, Lena Lumelsky, suzusan, Boyarovskaya, Yang Li and more.


Pronounced [ah-dé-ku-vé], the spelling of ADEKUVER are phonetic alphabets of a word [à découvert] in French language. The meaning translates to: in the open, uncovered, candid, unadorned, discovered; demonstrating the store’s willingness to unearth the unfamiliar. London-based Gary Card designed the store. The store is a brainchild of directors Ian Kim and Joowon Park.

UNDERSTATED YET PLAYFUL

ADEKUVER, pronounced [ah-dé-ku-vé]